ネタザ
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772
昨日:
932
すべて:
1,540,938
にほんブログ村 外国語ブログ 韓国語へ
  • 10월 4일 수요일
  • 閲覧数: 1380, 2017-10-05 06:22:53(2017-10-04)
  • 좋은 아침입니다.


    지금 한국은 추석 연휴네요.

    추석을 뜻하는 말은 다른 표현도 있는 것 같네요.

    저는 '한가위'라는 표현을 배웠어요.


    좋은 하루 되세요.

コメント 2

  • 회색

    2017.10.05 06:07

    일본은 "十五夜 満月"이에요.
    달은 봤어요?
  • 가주나리

    2017.10.05 06:22

    한가위라는 말이 있군요.
    기억하고 싶습니다.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コメント
6836 가주나리 493 2018-04-26
어제는 거의 예보 대로 오전중에 비가 끝났어요. 그래서 계획 대로 일을 할 수가 있었어요. 오늘은 사무실에서 일할 예정이에요. 날씨가 좋고 기분도 좋아요. 화이팅 !
6835 가주나리 495 2018-06-27
蒸し暑い朝です。 今日は午前中に来客があり、午後から韓国語教室に出勤します。 夕方、珍しくレッスンの予約も入っています。 今はまだ始めたばかりで、生徒さんが一人もいらっしゃらない日のほうが多いのですが、 これから少しずつ生徒さんが来てくれるようになることを願っています。 무더운 아침이에요. 오늘은 오전중에 손님이 오시고 오후부터 한국발교실에 출근해요. 저녁에는 드문 것이로서 예약이 들어있어요. 지금은 아직 시작한지 얼마되지 않아서 학생분이 한 명도 오시지 않은 날이 더 많은데, 앞으로 조금씩 학생분이 오시게 될 것을 원하고 있어요.
6834 누마 498 2018-05-20
한국에온지 3년1개월이 지났어요. 요즘 정신이 없어서 밤세웠을 때도 몇번 있었는데 7월부터는 법률이 바꿔서 이런 스타일로 일하기는 어려워져요. 고용 활성화를 위하여 초과 근무 제한이 엄하게 된대요. 고용 활성화는 좋은 정책인 것 같지만, 앞으로 외국에서 주재원으로서 한국에서 일하기는 어려워질 까봐 걱정도 있네요. 외국인 보다 내국인을 채용하는게 좋지 않을까 싶어지기 마련이어서. 언제까지 한국에서 일할지는 모르겠는데 1년인지 2년인지, 하루하루를 충실한 생활해야해요.. 어쨌든 오늘은 일년만에 토픽시험 볼날이에요.잠이들지않고 마지막문제까지 풀어야하네요( ^ω^ )
6833 회색 501 2018-03-01
어제는 정말로 저녁에 폭풍우가 심해저기 전에 퇴근했어요. 다행히 일찍 집에 도착했어요. 그 후에 바람이 먼 마주 심해졌어요.게다가 많은 비까지. 밤에 계속 바람의 소리가 무서웠어요 . 지금은 비는 멈추고 바람들 조금이에요. 앞으로 날씨가 좋아질 것 같아요. 주말에 마라톤이 있으니 날씨가 좀 걱정해요.
6832 회색 501 2018-04-17
어제 아침에 회사에 가려고 스쿠터 타고 출발했어요. 했는데, 갑자기 스쿠터가 터덜터덜해요. 이상한 느낌이 때문에 스쿠터 가게는 아직 오픈하자 않는 게 알지만 가봤어요. 오픈 준비중이었지만 금방 내 스쿠터를 조사해 줬어요.타이어가 빵꾸 났었대요. 회사에 빨리 갈 수 있도록 수리해 주신 그 가게 사람들에게 너무너무 감사해요.^^
6831 회색 501 2018-04-18
벚꽃이 흩날리고 등나무가 피고 수국의 잎이 초록색이 두드러지게 돼요. 봄이 끝나구나, 이제야 창마다 오고 여름이 되는구나.... 이렇게 확실에 시간은 흘러가요. 저는 어때요? 성장하고 있을까요? 얼마나 나이를 먹어도 그런 생각이 생긴 계절이에요.
6830 가주나리 502 2018-07-10
昨日、友人が韓国語教室に顔を出してくれました。 20数年前、独りぼっちで生きていた私に、猫をプレゼントしてくれた人です。 この方は私と同じ司法書士で、私より10才くらい年上なのですが、常に低姿勢で、謙虚で、やさしい人です。 彼がプレゼントしてくれた猫は、もうこの世にはいませんが、当時の孤独な私を支えてくれた大切な家族でした。 自分も毎晩英語を聴いているんだよ、そうするととてもよく眠れるんだと、照れ笑いしながら話してくれた彼。 本当にやさしい人とは、ああいう人を言うのだなとしみじみ思いました。 어제 친구가 한국말 교실에 들러주셨어요. 그 사람은 20 수 년전 혼자서 외롭게 살아 있었던 저에게 고양이를 선물해주신 분이에요. 그 분은 저와 같은 사법서사이고, 저보다 10 살 정도 나이가 위인데, 항상 낮은 자세로, 겸손하고, 부드러운 사람이에요. 그 분이 주신 고양이는 이제 이 세상에 없지만, 당시 외로운 저를 지지해준 소중한 가족이었어요. "나도 매밤 영어를 듣고 있는데, 그렇게 하면 잘 잠을 수가 있고든." 라고 수줍게 웃으면서 말해준 그 사람. 정말로 부드러운 사람이란 것은 저런 사람을 말하는구나, 라고 가슴 속에서 생각했어요.
6829 가주나리 504 2018-06-11
今朝は曇っていて、雨が降りそうです。 昨日とおとといは、日頃できない用事を済ませることができました。 今日からまた一週間、新たな気持ちでがんばろうと思います。 오늘아침은 흐리고 비가 올 것 같아요. 어제와 그저께는 평소 할수 없는 일을 끝마칠 수가 있었어요. 오늘부터 다시 일주일 새로운 마음으로 힘내려고 합니다.
6828 회색 505 2018-04-16
나처럼 책상앞에 계속 앉고 일하는 사람들은 한 시간에 한 번 서서 기지개를 하면 좋대요. 특히 신장에 좋더라.... 그 얘기 들고나서 가능한 해보자고 하는데 잊었을 때가 많은 것 같아요. 앞으로 생각나면 꼭 해야겠어요.
6827 가주나리 509 2018-06-26
昨日は暑かった。 今日はもっと暑くなりそうです。 今日は午前中来客があり、午後から岡谷の韓国語教室に出勤します。 がんばろう。 어제는 더웠어요. 오늘은 더 더워질 것 같아요. 오늘은 오전에 손님이 오시고 오후부터 오카야의 한국말교실에 출근합니다. 힘냅시다.
6826 가주나리 509 2018-07-05
今日は長野市で会議があります。 そのため、韓国語教室はお休みします。 ちなみに明日も東京で会議のため、二日連続で韓国語教室をお休みしなければなりません。 残念です。 体が二つほしい。 오늘은 나가노시에서 회의가 있어요. 그래서 한국말 교실은 쉬어요. 그런데, 내일도 도쿄에서 회의가 있으니까 두 날 연속해서 한국말 교실을 쉬어야 해요. 유감이에요. 몸이 두 개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해요.
6825
180619 +3
누마 513 2018-06-19
지난주 목요일은 장례식을 위해 일본갔다왔어요.또 오늘은 출장 때문에 일본 가요. 지금 고속 버스 타고 있는데 가까운 자리에 유니폼을 입은 여성 캐빈 어텐던트가 앉고 있거든요. 그분이 영어 기내 방송을 음독해서 녹음 하여 들으면서 몇번도 반복해서 연습하고 게세요.외국어에서 외국인에 말을 전달할 때에하는 프로페셔널 정신을 봤어요. 저도 그냥, 적당히, 전해지기만 하면 된다는 생각을 벗어나서 한걸음 위의 단계로 도달하기 위해서는 그분처럼 노력해야한다고 느꼈어요. 내일부터...아니, 지금부터...
6824
역시 +2
가주나리 516 2018-04-07
어젯밤 오랜만에 친구들과 술을 마셨어요. 다양한 이야기를 하면서 맛있는 요리도 먹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어요. 근데요, 지금은 좀 몸이 아파요...
6823 회색 516 2018-04-14
비가 올 거라고 하는데 아침은 안내려요. 강아지하고 산책을 갔다왔어요. 기온은 춥지 않고 덥지 않고 딱 맞는 것 같아요. 오늘은 집에서 일주일 동안에서 남아 있는 일들을 해야겠어요. 아직도 시간을 잘 사용하지 못한 것 같아요. 일이 많이 남아있을테니까요.
6822 가주나리 516 2018-06-17
昨日は肌寒い一日でした。 今日は28度まで気温が上がるそうです。 午前中、勉強や買い物をして、午後はゆっくり過ごそうと思います。 어제는 쌀쌀한 하루였어요. 오늘은 28도까지 기온이 올라갈 것 같아요. 오전중 공부나 쇼핑을 하고 오후는 느긋하게 지내려고 해요.
6821 가주나리 519 2018-04-17
봄이 왔지만 아침은 아직도 추워요. 그래서 난방이 필요해요. 오늘은 저녁에 손님이 오실 예정입니다. 오늘도 화이팅.
6820 누마 523 2018-04-05
살고 있는 화성시에서도아름다운 벚꽃이 일제히 피었어요. 그러나 어제부터 계속해서 비가 부슬 부슬 내리는 바람에 꽃이 떨어질 듯해요. 착각한지도 모르지만 이 근처의 벚꽃은 줄기가 가늘어요.혹시나 공업지역 때문인가요?기분탓?
6819 회색 527 2018-04-08
어제부터 너무 너무 추워서 놀랐어요. 우리 부모님 방은 난방을 겨요. 저는 옷장 속에 놓던 따뜻한 옷을 다시 입어요. 어제는 바람이 강해서 더 춥게 느꼈어요. 오늘은 아침부터 햇살이 좋은데, 따뜻하지면 좋겠어요. 이런 때는 감기를 걸린 것 같아요. 저도 좀 콧물이 나는데 설마 아니겠지?^^ 학교가 시작해서 귀여운 학생들이 보여요. 저도 아들도 이런 시절이 있었네~라고 마음이 따뜻하게 돼요. ....정치가 더 평범한 사람들에게 달라붙어서 생각하면 좋겠다. 조금쯤 그렇게 하는 느낌이 이상한 뉴스를 봐요. 그런 뉴스를 보면 마음이 얼어붙어 더 추워요. 많은 사람들이 생각하는 처럼요. 그냥 강간하게 잘 아는 처럼요. 정치가와 사람들 사이가 더 가까워진 것은 좋겠어요.
6818 가주나리 535 2018-06-06
오늘 날씨가 흐려요. 비가 올 모양이에요. 오늘은 나가노시에서 회의가 있어요. 비에 지지 말고 열차로 다녀오겠습니다.
6817 가주나리 537 2018-04-15
어제는 친구와 술 마시면서 많이 이야기를 나눴어요. 덕분에 마음이 편하게 됐어요. 그리고 이번엔 숙취도 되지 않았어요. 아마 좋은 술이었던 것 같아요. 친구에게 감사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