ネタザ
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953
昨日:
1,044
すべて:
1,658,319
  • 이모티콘2: 顔文字
  • 閲覧数: 6826, 2013-02-21 20:20:59(2013-02-20)

コメント 2

  • ビビンパプ

    2013.02.21 11:31

    걱장인형다니..
    옛날에 삼국지로 諸葛亮孔明가 인간의 머리 대신에 산 제물로
    신에게 바쳐진 것과 같은 ..그런것인지..
    근데 그 인현은 걱정이 너무 많아서 눈을 깜박거리고 있는 것 같다.
    가엾다.
  • 회색

    2013.02.21 20:20

    내 걱정을 먹어 줄 인형이 갖고 싶어. (맛없지만.)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notice 선생님 43472 1970-01-01
notice 선생님 45530 1970-01-01
337 선생님 4266 1970-01-01
336 산사람 5887 1970-01-01
335 선생님 4648 1970-01-01
334 선생님 5014 1970-01-01
333 선생님 5501 1970-01-01
332 선생님 5076 1970-01-01
331 선생님 5757 1970-01-01
330 선생님 5609 1970-01-01
329 선생님 5318 1970-01-01
328 선생님 4243 1970-0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