ネタザ
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875
昨日:
968
すべて:
1,576,371
  • 시(詩)
  • 閲覧数: 6532, 2013-01-12 22:31:26(2013-01-08)
  • 제목: 흔들리며 피는 꽃
    시인: 도 종 환
     
     
    흔들리지 않고 피는 꽃이 어디 있으랴
    이 세상 그 어떤 아름다운 꽃들도
    다 흔들리면서 피었나니
    흔들리면서 줄기를 곧게 세웠나니
    흔들리지 않고 가는 사랑이 어디 있으랴
     
    젖지 않고 피는 꽃이 어디 있으랴
    이 세상 그 어떤 빛나는 꽃들도
    다 젖으며 젖으며 피었나니
    바람과 비에 젖으며
    꽃잎 따뜻하게 피웠나니
    젖지 않고 가는 삶이 어디 있으랴
     
     
    この詩のテーマは人生は苦労の過程を通して果たすことだと言われている。
    また詩なので文末の語尾-으랴 , -나니ばどを使われている
    話すときはあまり使わない語尾ですね。^^

コメント 2

  • 회색

    2013.01.08 20:14

    선생님! 참 아름다운 시네요!

    그러겠네요.

    이 세상 빛나는 사람들은 어떤 일에도 지지 말고 흔들렸다가 젖었다가 그냥 앞으로만 보고 살고 있는지도 모르겠어요.

    아아, 그런 마음을 가지고 있으면 좋을 걸.

    꽃이 되고 싶어, 아름다운 장미 아니라도 들에 피는 이름도 없는 꽃이라도 좋고.

    강하게 편하게 아름다운 인생을 살고 싶어요!
  • 선생님

    2013.01.12 22:31

    정말 마음에 와 닿는 아름다운 시예요.
    흔들리지 않고 피는 꽃이 어디 있을까요?
    우리 인생도 힘든 일 속에서 꿋꿋이 견뎌 내면서 아름답게 피어나는 것 같아요. ^^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notice 선생님 42119 1970-01-01
notice 선생님 43801 1970-01-01
337 선생님 4085 1970-01-01
336 산사람 5692 1970-01-01
335 선생님 4354 1970-01-01
334 선생님 4952 1970-01-01
333 선생님 5370 1970-01-01
332 선생님 4971 1970-01-01
331 선생님 5601 1970-01-01
330 선생님 5503 1970-01-01
329 선생님 5237 1970-01-01
328 선생님 4109 1970-0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