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951
昨日:
1,393
すべて:
2,040,063
  • 힘이 된다.
  • 閲覧数: 687, 2019-01-30 21:27:05(2019-01-26)
  • 네, 사실은 어제 내 생일이었어요. 

    하지만 아침부터 아무도 못알아서 보냈어요.

    회사에서도 제가 먼저 말할 수가 없었고 게다가 월급날이라고 더욱더 말하기 어려웠어요.

    그래서 퇴근 길에 편의점에서 작은 케이크를 사 왔어요.

    조금 쓸쓸한 마음이지만 이제 나이가 몇인데 축하가 무순라고 했었어요.

    근데 집에 도착하자마자 소포가 보였어요.

コメント 3

  • 선생님

    2019.01.27 00:17

    생일 축하드려요!!^^
  • 회색

    2019.01.27 16:08

    감사합니다.

    내 방은 아마 선생님의 방 처럼 핑크가 돼요.^^

    어피치가 너무 귀여워요.매일 매일 잘 쓸게요.

    앞으로도 공부 잘하고 언젠가 한국에 가서 만날 수 있게 노력하겠으며~.

    사랑해요~!

  • 선생님

    2019.01.30 21:27

    마음에 드셔서 저도 정말 기뻐요!!


    언젠가 만날 때까지 우리 힘내요!!


    저도 사랑해요~~^^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notice 선생님 1070 2019-04-01
notice 선생님 2297 2019-01-04
notice 선생님 2397 2019-01-03
notice 선생님 2102 2019-01-01
notice 선생님 2786 2018-10-09
notice 선생님 2868 2018-09-06
notice 선생님 3821 2018-07-14
notice 선생님 4670 2017-12-04
notice 선생님 6602 2017-08-14
notice 선생님 14060 2016-12-26
notice 선생님 13701 2016-12-18
notice 선생님 14357 2016-12-18
notice 선생님 15938 2016-12-18
notice 선생님 12677 2016-12-18
notice 선생님 16554 2016-09-07
notice 선생님 19197 2016-09-01
notice 선생님 17433 2016-08-21
notice 선생님 20090 2016-05-17
notice 선생님 35029 2015-01-05
912 회색 537 2019-03-12
911 회색 556 2019-02-22
회색 687 2019-01-26
909 회색 511 2019-01-25
908 회색 666 2019-01-12
907 회색 610 2019-01-09
906 회색 601 2019-0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