ネタザ
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948
昨日:
1,044
すべて:
1,658,314
  • 이제 12월, 2018년 마지막 달이다.
  • 閲覧数: 63, 2018-12-05 06:13:32(2018-12-05)
  • 12월답지 않은 따뜻한 나날이에요.

    그래도 2018년은 이제 얼마 남았는데 좀 생각했어요.

    올해는 몸이 좀 아프고 부모님을 모시고 그냥 지금까지 왔어요.

    지난 주말에 겨우 우체국에 갔었어요.

    우체국은 크리스마스, 설날에 분위기가 많아서 저는 아무 생각하지 않게 날을 보낸 걸 알았어요.

    그래서,

    앞으로 모든 일은 천천히 정중하게 살아 가려고 마음을 먹었어요.

    바쁘다고 말하면 마음도 바쁘게 되니까 어떤 대도 “정중하게, 정중하게”라고 마음속에서 말하면서 행동하려고.

    2018년을 잘 마무리해야 2019년도 잘될 거라고 생각했어요.

    여러분도 남아 있는 2018년을 잘 보내시길 바랍니다!!

コメント 0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notice 선생님 342 2018-10-09
notice 선생님 533 2018-09-06
notice 선생님 1451 2018-07-14
notice 선생님 2351 2017-12-04
notice 선생님 3997 2017-08-14
notice 선생님 11749 2016-12-26
notice 선생님 11360 2016-12-18
notice 선생님 11907 2016-12-18
notice 선생님 13217 2016-12-18
notice 선생님 10279 2016-12-18
notice 선생님 14175 2016-09-07
notice 선생님 15589 2016-09-01
notice 선생님 15071 2016-08-21
notice 선생님 17695 2016-05-17
notice 선생님 32455 2015-01-05
901 회색 80 2018-12-09
회색 63 2018-12-05
899 회색 57 2018-11-30
898 회색 146 2018-11-03
897 회색 254 2018-10-13
896 선생님 266 2018-10-09
895 선생님 261 2018-10-08
894 선생님 266 2018-10-04
893 회색 217 2018-0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