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1,026
昨日:
1,008
すべて:
5,428,976
  • 길이 얼어서 미끄럽다
  • 閲覧数: 1316, 2023-01-25 05:44:48(2023-01-25)
  • 어제는 오전에 시청에 갔다 왔다.


    오후부터 눈이 내리기 시작했다.


    저녁에 학생이 오실 예정이었는데 눈 때문에 오시지 못했다.


    오늘은 우체국이나 시청에 갈 예정이었지만 길이 얼어서 미끄러우니까 외출하지 않고 사무실에서 일하려고 하다.

コメント 0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コメント
8842 가주나리 418 2024-01-14
어제는 오전에 나이 드신 분과 온라인으로 한국어 수업을 하고 오후에 초등학생들이 와서 영어 수업을 했다. 그 사이에 어머니의 얼굴을 보러 본가에 갔다 왔다. 그리고 밤에 중학생이 와서 수학과 영어 수업을 했다. 주말마다 많은 사람들과 만나 수업을 할 수 있어서 저는 행복하다. 이 아침은 춥다. 오전에 영어카페를 렬고 오후에 학생들이 와서 수업을 할 거예요. 그 사이에 어머니의 얼굴을 보러 본가에 가고 밤엔 손님 댁에세 영어로 성경을 읽는 회에 참가할 거예요.
8841 가주나리 424 2024-01-13
어제는 오전에 어머니 집에 가고 오후에 학생이 와서 한국어 수업을 했다. 제 교실의 학생들은 대부분이 한국어를 처음 배우는 분들이나 초급자들이다. 하지만 어제의 학생은 오래동안 스스로 공부하고 있어서 이야기도 잘 할 수 있는 분이었다. 그 분의 희망으로 삼십 분 자유회화를 했는데 스스로 적극적으로 이야기를 해 주셔서 덕분에 원활하게 수업을 진행할 수가 있었다. 밤에 카페에 손님이 와 주셔서 커피를 주문해 주셔서 진짜 고마웠다. 그후 카페에서 한국어 공부회를 열었는데 네 명이 참가해 주셔서 고마웠다.
8840 가주나리 435 2024-01-12
어제는 오전에 사무실에서 일하고 오후에 어머니 집에 가고 의뢰인도 오셨다. 밤에 학생이 와서 영어 수업을 했다. 오늘은 오전에 어머니 집에 가고 오후에 학생이 한국어 수업을 받으러 오실 거예요. 그리고 밤엔 카페에서 한국어 공부회도 열릴 겁니다.
8839 가주나리 389 2024-01-11
어제도 오후에 은행과 우체국에 가고 나서 어머니 댁에 갔다. 어머니께서는 치매가 진행하고 귀도 잘 들을 수가 없다. 하지만 몸은 건강하시니까 다행이다. 오늘은 오후에 의뢰인이 오시고 밤에 학생이 수업을 받으러 오실 거예요. 그 전에 어머니의 얼글을 보러 다녀오려고 해요.
8838 가주나리 418 2024-01-10
어제는 오전에 어머니 집에 간 후 식품을 사러 갔다. 어머니와 같이 살고 있는 형이 지금 몸이 아파서 입원중이다. 그래서 제가 어머니를 위해 쇼핑등을 해야 하거든요. 바쁘지만 우리 어머니니까 당연히 해야 하는 일이죠. 힘들다 하지 말고 감사하다는 마음으로 어머니를 도와 주고 싶다.
8837 가주나리 454 2024-01-09
어제는 하루종일 카페를 열면서 사무실에서 서류를 만들고 있었다. 카페에는 아무도 찾아 오시지 않았다. 이 아침은 올해 가장인가 하는 정도로 춥다. 오늘은 오전에 어머지 집에 가고 식품도 사야 되다. 밤엔 우리 카페에서 영어카페를 열 거예요.
8836 가주나리 314 2024-01-08
어제는 오전에 영어카페를 열고 오후에 학생들이 와서 한국어 수업을 했다. 밤엔 손님의 댁에서 영어로 성경을 읽을 회를 열었다. 저는 너무 오래동안 영어로 성경을 읽어 왔는데 그 의미를 잘 이해하지 않았다. 그래서 이번에 손님이 저를 초대해 주신 건 절호의 기회다. 어제는 첫날이었지만 너무 즐겁고 공부가 됐다. 앞으로 오래오래 계속해 나가기 바랍니다.
8835 가주나리 390 2024-01-07
어제는 하루종일 카페를 열면서 사무실에서 일했다. 너무 오랜만에 아무도 찾아 오시지 않았다. 가끔은 이런 날도 있어야 하다. 오늘은 오전에 올해 첫 번째 영어카페가 열려요. 오후엔 헌혈을 하러 가고 저녁에 학생들이 올해 첫 번째 한국어 수업을 받으러 오실 거예요. 그후 손님의 댁에 가서 처음으로 영어로 성경을 읽는 회에 같이 열 예정입니다. 너무 너무 기대됩니다 !
8834 가주나리 358 2024-01-06
어제는 아침부터 저녁까지 학생들이 카페에서 공부하면서 탁구도 하고 있었다. 그렇게 학생들이 카페를 사용해 주는 게 가장 기쁜 것이다. 밤엔 단골손님도 찾아 와 주서서 정말 고마웠다. 오늘은 하루종일 카페를 열면서 사무실에서 일할 거예요. 저녁에 온라인으로 중국어 수업도 받아요.
8833 가주나리 360 2024-01-05
어제는 귀성중인 제자가 어머님과 함께 카페를 찾아 와 줬다. 도쿄에서 전문학교에 다니면서 아르바이트도 하면서 충실한 생활을 보내고 있는 것 같아서 그런 이야기를 들어서 저도 기뻤다. 오후에 걸어서 우체국에 갔다. 오늘은 카페를 열면서 사무실에서 서류를 만들려고 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