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894
昨日:
1,258
すべて:
2,820,508
にほんブログ村 外国語ブログ 韓国語へ
  • 좀 바쁘다
  • 閲覧数: 47, 2022-01-07 05:51:27(2022-01-07)
  • 어제는 아침에 빨래를 하고 오전에 우체국과 시청으로 갔다 왔다.


    오후와 저녁에 학생이 오시고 수업을 했다.


    오늘은 오전에 사무실에서 일하고 오후에 의뢰인의 회사에 가야 되다.


    돌아온 후 카페를 열고 밤엔 온라인으로 중국어 수업을 받을 거예요.


    오늘도 열심히 일하고 공부도 하고 싶다.

コメント 0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コメント
8112 가주나리 58 2022-01-09
어제는 오전과 오후에 학생들이 오시고 수업을 했다. 밤엔 집에서 한국영화를 봤다. '사랑하니까 괜찮아'라는 영화인데, 젊은이의 순수하고 진지한 사랑을 그린 이야기다. 너무 슬쁘기도 하고 그래도 따뜻하고 아름다운 이야기였다. 무조건 감동을 받았다. 저는 복잡한 이야기보다 이런 단순한 사랑을 그린 이야기가 더 좋다. 아무리 나이를 들어도 이런 영화에 감동할 수 있는 마음만은 잊고 싶지 않다.
8111 가주나리 53 2022-01-08
어제는 오전에 사무실에서 일하고 오후에 의뢰인의 회사에 갔다 왔다. 돌아와서 카페를 열고 밤에 온라인으로 중국어 수업을 받았다. 오늘은 오전과 오후에 중학생들이 수업을 받으러 오실 거예요. 그 중학생들은 지금 3 학년이고 수험생이기도 합니다. 고교 입시까지 시간이 얼마 안 남았지만 그 학생들이 수험 당일에 자신의 힘을 발휘할 수 있도록 저도 최손을 다하고 싶다.
가주나리 47 2022-01-07
어제는 아침에 빨래를 하고 오전에 우체국과 시청으로 갔다 왔다. 오후와 저녁에 학생이 오시고 수업을 했다. 오늘은 오전에 사무실에서 일하고 오후에 의뢰인의 회사에 가야 되다. 돌아온 후 카페를 열고 밤엔 온라인으로 중국어 수업을 받을 거예요. 오늘도 열심히 일하고 공부도 하고 싶다.
8109 가주나리 47 2022-01-06
어제는 오전에 우체국과 슈퍼마켓에 다녀왔다. 오후와 밤에 학생들이 오시고 수업을 했다. 그 사이에 카페를 열었으니까 손님이 와 주셨다. 정말 기쁩니다. 오늘도 오후와 저녁에 학생들이 수업을 받으러 오실 거예요.
8108 가주나리 99 2022-01-05
어제는 오전에 사무실에서 일하고 오후에 학생이 오시고 수업을 했습니다. 그후 카페를 열었으니까 저녁에 손님이 와 주셨어요. 그 분은 작년에 처음 제 카페에 와 주신 분인데, 제 카페가 마음에 드신 것 같아서 그후도 가끔 와 주십니다. 그 분은 중국어나 중국의 음악에 관심을 기지고 계세요. 평소 카페에서는 한국 음악을 흘려 있는데 그 분이 계시는 땐 다른 손님이 없는 경우에는 중국 음악을 흘려 있습니다. 저도 평소 천천히 음악을 드는 시간이 없어서 손님과 같이 지내는 그런 시간들이 아주 소중하고 즐거워요.
8107 가주나리 129 2022-01-04
어제는 오전에 청소를 했습니다. 그런데 연말연시에 너무 추워서 실내에 있는 식물들이 시들어 버렸어요. 제가 머리가 아파서 누워 있는 동안에 그렇게 돼 버렸거든요... 정말 미안해요. 다시 살아날 수 있으면 좋겠는데...
8106 가주나리 557 2022-01-03
어제는 오전에 등유를 사러 주유소에 가고나 식품을 사러 슈퍼마켓에 가고나 했다. 그런데 이 겨울은 등유를 아주 많이 씁니다. 최대 요인은 카페를 시작한 것이에요. 손님이 있어도 없어도 가게 안은 따뜻하게 해놓아야 해서 언제나 난방을 켜 있으니까 그래요. 한 명이라도 손님이 와 주시면 좋지만 아무도 오지 않는 날은 솔직히 등유가 아깝다고 느낍니다. 이건 어느정도는 어쩔 수 없는 것이니까 올해는 더 많은 손님이 와 주시도록 노력하고 싶다.
8105 가주나리 290 2022-01-02
그저께와 어제는 머리가 아파서 아무것도 할 수 없어서 그냥 자고만 있었다. 작년 가을에 카페를 열고 두 달 여 동안 휴일 없이 일하고 왔으니까 나도 모르게 몸에 부담이 쌓여 있었단 것인가... 오늘 아침은 아직 완전한 상태가 아니지만 꽤 회복됀 것 같다. 오후와 저녁에 학생들이 와 주시니까 힘을 내고 일하고 싶다.
8104 가주나리 283 2021-12-31
오늘은 섣달그믐이네요.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8103 가주나리 286 2021-12-30
어제는 아침에 청소를 하고 오전과 저녁에 학생들이 수업을 받으러 와 주셨습니다. 그 사이에 카페도 열었어요. 오늘은 오전과 오후에 학생들이 오시고 수업을 할 겁니다. 동시에 카페도 열고 밤엔 친구의 술집에서 옛날의 친구들과 송년회를 할 예정입니다. 오랜만에 친구들을 만날 수 있는 것을 아주 기대하고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