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853
昨日:
857
すべて:
2,503,495
にほんブログ村 外国語ブログ 韓国語へ
  • 천국과 지옥
  • 閲覧数: 1222, 2020-07-29 04:49:25(2020-07-29)
  • 그저께 밤 친구들과 불고기집에서 저녁을 먹었다.


    오랜만에 만난 친구들 때문에 기뻐서 많이 이야기를 나눴다.


    술도 너무 많이 마셨기 때문에 어제는 숙취 때문에 아무것도 할 수가 없었다.


    게다가 휴대폰까지 어딘가에 놓아 버린 것 같다...


    아마 불고기집이라고 생각하는데 어제 가게가 쉬는 날이었으니까 오늘 연락해서 찾으러 가려고 한다.

コメント 0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コメント
179 うみんちゅまま 11318 2012-11-24
11월27일 디소로 생일 촉하해요 오늘은 이병헌 씨 한국 돌아갔습니다.[:パー:]
178 케이코 4149 2012-11-24
십일월도 오늘로 끝이네요. 올해도 순식간이네요[:汗:]
177 미래 4091 2012-11-24
어늘은 나가집 에서 식사 했어요[:ラーメン:] 전말 재미있었어요[:ダッシュ:] 배 불어요[:ぶた:]
176 キーコ 4997 2012-11-24
안녕하세요[:初心者:] 진실로한국말는 어렵다요[:汗:]  
175 토끼양 8431 2012-11-24
오늘은 비가 내려요.[:雨:] 매일은 어렵습니다.[:あうっ:]
174 ノブ 4937 2012-11-24
[:ぽっ:] 한국 사람은 상냥하고, 친절합니다. 옛날, 일본 사람이 가지고 있었던 좋은 점을 지금도 간직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한국말 공부를 계속하는 것과 동시에, 한국에 대한 이해를 깊게 해 가려고 생각합니다.
173
오눌 +1
syndy 4339 2012-11-24
172 아줌마가씨 12757 2012-11-24
목소리가 안 나다. 병원에 갔다. 약으로 만복이다. 기분이 좀 나쁘다.
171 케이코 8034 2012-11-24
주말,히로시마에 다녀 왔습니다. 굴의 계절입니다. 정말 맛있었습니다.
170 안녕 7269 2012-11-24
[:ひよこ:]안녕하세요? 今日から韓国語勉強します~!![:音符:]宜しくお願いしま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