ネタザ
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710
昨日:
956
すべて:
1,744,291
にほんブログ村 外国語ブログ 韓国語へ
  • 건강을 위해
  • 閲覧数: 1381, 2018-10-10 05:52:06(2018-10-09)
  • 어제 "체육 날"이었어요.


    저는 뭔가 운동하고 싶어서 밤에 걷기(walking)를 했어요.


    20분만 걸었는데 기분이 좋았어요.


    건강을 위해서도 앞으로 무리하지 않도록 계속하고 싶어요.

コメント 2

  • 선생님

    2018.10.09 19:26

    저도 걷는 거 좋아해요.

    그래서 시간 될 때마다 걸어요. ^^
  • 가주나리

    2018.10.10 05:52

    그랬군요. 저도 시간 될 때마다 계속하고 싶어요.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コメント
6947 가주나리 1110 2018-10-26
어제는 사무실에 손님이 오셨어요. 그후 교실에 가서 수업도 했어요. 바쁘고 충실한 하루였어요. 오늘은 회의와 연수회를 위해 나가노시에 갑니다. 밤에는 회식도 있어서 머물고, 내일 아침 열차로 돌아올 예정. 요즘 저는 가난하니까 이번엔 호텔이 아니고 게스트 하우스에 머물 겁니다. 좀 기대가 돼요.
6946 가주나리 1120 2018-09-02
새벽에 배가 아팠습니다만 지금은 나아졌습니다. 아마 토요일에 생활의 리듬이 무너진 게 하나의 원인이라고 생각해요. 휴일도 가능한 한 평소와 같은 리듬으로 생활하는게 좋아요.
6945 가주나리 1122 2018-09-14
일기예보에 따르면 오늘은 하루종일 비가 올 모양입니다. 오늘은 저녁에 사촌 형과 술을 마실 약속을 했습니다. 오래간만이니까 아주아주 기대하고 있어요. 낮에 열심히 일하고 저녁엔 맛있는 술을 마시고 싶습니다.
6944 가주나리 1124 2018-11-02
어제 처음으로 한국말 교실에 난방 기구(ハロゲンヒーター)를 가져가고 사용했어요. 건물 전체의 난방이 있는 것 같은데, 제가 보기에는 학생분이 발밑이 춥게 보였으니까 필요하다고 생각했어요. ハロゲンヒーター는 등유가 아니고 전기만을 사용해요. 전기세가 많이 걸리는 것이니까 요즘은 사무실에서는 사용하지 않았어요. 하지만 교실에서는 어느정도의 전기료는 제가 아니라 건물쪽이 부담해주실 거예요. 이 정도는 아무 문제가 없죠.
6943 누마 1128 2018-04-05
살고 있는 화성시에서도아름다운 벚꽃이 일제히 피었어요. 그러나 어제부터 계속해서 비가 부슬 부슬 내리는 바람에 꽃이 떨어질 듯해요. 착각한지도 모르지만 이 근처의 벚꽃은 줄기가 가늘어요.혹시나 공업지역 때문인가요?기분탓?
6942 가주나리 1139 2018-09-11
시원한 아침입니다. 어제는 오후 수업을 했습니다. 오늘은 오전과 오후 사무실에 손님이 오시고 저녁에 교실에서 수업을 할 겁니다. 오늘도 열심히 일하고 싶습니다.
6941 누마 1144 2018-04-13
오랜만의 참석할 엠티는 남해군 이예요. 지도상으로는 일본이 굉장히 가까워보여요. 버스타고 5시간 걸리는게 좀 힘들겠지만 너무 남쪽에 있고, 섬 때문에 스스로 관광가기 어려운 곳이라서 좋은 기회네요.관광시간은 조금밖에 없는데 해산물먹기에는 기대가 돼요. 지금 인삼랜도라는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일기 적고 있는데요.모처럼 인삼랜드니까 생인삼즙 시켜 마셨어요. 맛 있지는...않네요...ㅠㅠ
6940 누마 1149 2018-04-10
일전에 딸기 따기 체험하러 평택시 갔다왔어요. 한 때 화제가 된 설향이라는 품종였는데 소문대로 정말 맛 있었어요. 농가 아줌마의 이야기도 재밌고 딸기 꽃도 예뻐서 아들에 대해서도 꿈 같은 줄거운 시간이었대요. 내년도 한국에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기회 있으면 다시 가고 싶어요.
6939 가주나리 1150 2018-11-07
어제는 나가노시에서 회의가 있어서 밤 늦게 돌아왔어요. 좀 피곤했어요. 오늘은 낮에 사무실에서 일할 거예요. 손님이 오실 겁니다. 그리고 저녁엔 수업을 위해 교실에 갈 거예요.
6938 가주나리 1152 2018-10-16
오늘 아침은 쓰레기를 놓아버렸어요. 매달 셋째 화요일은 건물의 휴관날이어서 수업도 쉬어요. 대신 밤에 스카이프로 제가 수업을 받아요. 공부는 평생 계속하는 것이에요. 앞으로도 재미있게 계속하고 싶어요.
6937 구름^ㅁ^ 1153 2018-09-14
안녕하세요! 오늘 비가 오네요ㅠㅠ 요즘 선선하네요~ 날씨가 좋으면 도시락 들고 산책하고 싶어요~
6936 가주나리 1153 2018-09-17
오늘은 경로의 날입니다. 저는 사무실의 청소를 하려고 합니다. 그후 드라마를 보면서 느긋하게 지내고 싶습니다.
6935 가주나리 1153 2018-10-08
어제 어머니를 사무실에 불렀어요. 그리고 인터넷으로 한국 영화를 보면서 식사를 했어요. 이번엔 제가 간단한 음식을 만들어서 사무실에서 먹었어요. 잘 만들 수 없었는데 어머니는 "맛있어"라고 말씀해주셨어요. 저는 미안해서 그래도 기뻤어요. 영화도 좋고 마음에 남았어요.
6934 가주나리 1158 2018-09-22
오늘은 나가노시에서 상담회에 참가할 거예요. 임대주택의 월세나 예탁금(敷金)에 관한 문제에 대한 상담을 무료로 받을 거예요. 열심히 하겠습니다.
6933 가주나리 1159 2018-09-16
일요일입니다. 오늘은 오전중에 공부하고 오후는 예약이 들어있어서 교실에 갈 겁니다. 오늘도 화이팅 !
6932 가주나리 1161 2018-09-01
구월입니다. 달력을 넘겼습니다.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오늘은 하루종일 공부하려고 합니다.
6931 가주나리 1165 2018-10-05
어제는 사무소와 교실을 왔다 갔다 하면서 지냈어요. 오늘은 하루종일 사무소에서 일할 거예요. 열심히 일하고 공부도 하고 싶어요.
6930 가주나리 1168 2018-10-04
요즘 며칠간은 날씨가 놓았는데, 오늘은 다시 날씨가 나빠질 모양이에요. 게다가 다시 태풍이 다가오고 있어요. 정말 이상한 기후예요.
6929 회색 1169 2018-02-21
이렇게 자주 비가 오면 꼭 비가 올 때마다 따뜻하게 되고 봄이 가까워지는 생각해요. 이제 조금 추운 날이라도 공기가 다르다. 아마 우리 지방은 앞으로 봄을 향하고 있어요. 그렇게 생각하면 비가 와도 기쁘다.^^
6928 가주나리 1170 2018-11-03
어젯밤 선배님과 근처의 한국 술집에 갔어요. 그 가게는 저는 두 번째, 선배님은 처음이었어요. 닭 통구이와 김치チジミ를 먹었어요. 너무 맛있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