ネタザ
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986
昨日:
994
すべて:
1,862,321
にほんブログ村 外国語ブログ 韓国語へ
  • 미안하고 기쁘고
  • 閲覧数: 1678, 2018-10-08 23:44:13(2018-10-08)
  • 어제 어머니를 사무실에 불렀어요.


    그리고 인터넷으로 한국 영화를 보면서 식사를 했어요.


    이번엔 제가 간단한 음식을 만들어서 사무실에서 먹었어요.


    잘 만들 수 없었는데 어머니는 "맛있어"라고 말씀해주셨어요.


    저는 미안해서 그래도 기뻤어요.


    영화도 좋고 마음에 남았어요.

コメント 1

  • 선생님

    2018.10.08 23:44

    부모님의 마음은 한결같은 것 같아요.^^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コメント
260 野菊 2855 2012-11-24
안녕하세요. 初めてこのサイトを知りました。さっそく勉強開始です。 今日は日本語で日記をつけるが、いつかきっと韓国語で書けることを夢見ている。 안녕히게세요.
259 Shinsegae 5376 2012-11-24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를 "새해 복 많이 받주세요" 이렇게 말해 버렸다~ [:しくしく:] 아직도 공부하지 않으면! 금년도 잘 부탁드립니다[:太陽:]
258
2008년 +1
리화 6229 2012-11-24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올해부터 한국어로 일기를 시작하려고 해요. 잘 부탁 드립니다[:ねこ:]
257 HANGUK.jp 3046 2012-11-24
256 HANGUK.jp 5615 2012-11-24
255 HANGUK.jp 3573 2012-11-24
254 미나 3589 2012-11-24
[:ねずみ:]새해복 많이 받으세요[:ねずみ:]
253 토끼양 4482 2012-11-24
오늘도 비가 내렸습니다.[:雨:] 오늘 한글입문이 중료했습니다. 17과는 존경어를 배웠습니다. 하세요 앉으세요 많이 먹으세요 ... 영화나 드라마로 잘 듣습니다.[:にかっ:] 초급도 노력하겠습니다. 아자!아자!파이팅[:オッケー:]
252 떡볶이 3798 2012-11-24
제10과를 업로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아주 기뻐요.
251 うみんちゅまま 6240 2012-11-24
오늘은 선물 도착핬어요. 따뜻한 크리스마스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