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674
昨日:
1,529
すべて:
2,045,379
にほんブログ村 外国語ブログ 韓国語へ
  • 침착한 학생분 덕분에
  • 閲覧数: 1934, 2018-09-14 06:56:35(2018-09-13)
  • 요즘 날씨가 안 좋아서 빨래가 마르기 어렵습니다...


    어제는 사무실에서 처음으로 야간 수업을 했습니다.


    다른 장소에서의 수업에 제가 익숙하지 않아서 허겁지겁했지만 학생분이 침착하고 있었으니까 덕분에 수업을 원활하게 할 수가 있었어요.


    감사합니다.

コメント 4

  • 神代湧聖

    2018.09.13 13:25

    コメントありがとうございました!よろしくお願いします!
    夜間授業では何を教えてるのですか? なんか前の日記とか読んでいたら裁判所とか法とか出てなんかすごい方だなと思いましたが、法律とかの授業ですかなね!
    そして、
    다른 장소에서의 수업에 제가 익숙하지 않아서 허겁지겁했지만 학생분이 침착하고 있었으니까 덕분에 수업을 원활하게 할 수가 있었어요.
    >다른 장소에서의 수업이 익숙하지 않아 허둥지둥했지만 학생분이 침착히 있어주신 덕분에 수업을 원할하게 할 수 있었어요.
    の方がいいですかなね!でも、正直허둥지둥もなんか微妙な気がして確信はないけど。。笑
  • 가주나리

    2018.09.14 06:55

    수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야간수업도 한국말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 선생님

    2018.09.13 22:40

    다행이네요!!^^
  • 가주나리

    2018.09.14 06:56

    네, 맛습니다.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コメント
6979 가주나리 2598 2018-11-04
한국의 호텔에서 무료로 주신 "컵 짜장면". 선물로서 갖고 돌아왔어요. 저는 지금까지 짜장면을 먹은 적이 없어서 너무 기대하고 있었어요. 그런데, 만드는 방법을 잘못했어요. 뜨거운 물을 버린 후 부어야 하는 액체 소스을 뜨거운 물을 버리지 않은 채 넣어버렸어요... 아까워서 어쩔수 없어서 고추장을 넣어서 먹었으니까 나쁘지 않았어요.
6978 가주나리 2736 2018-11-03
어젯밤 선배님과 근처의 한국 술집에 갔어요. 그 가게는 저는 두 번째, 선배님은 처음이었어요. 닭 통구이와 김치チジミ를 먹었어요. 너무 맛있었어요.
6977 가주나리 2626 2018-11-02
어제 처음으로 한국말 교실에 난방 기구(ハロゲンヒーター)를 가져가고 사용했어요. 건물 전체의 난방이 있는 것 같은데, 제가 보기에는 학생분이 발밑이 춥게 보였으니까 필요하다고 생각했어요. ハロゲンヒーター는 등유가 아니고 전기만을 사용해요. 전기세가 많이 걸리는 것이니까 요즘은 사무실에서는 사용하지 않았어요. 하지만 교실에서는 어느정도의 전기료는 제가 아니라 건물쪽이 부담해주실 거예요. 이 정도는 아무 문제가 없죠.
6976 가주나리 2719 2018-11-01
명동에서 산 손거울. 어머니를 위한 선물이에요. 이런 것밖에 생각이 들지 않아서 미안한데 기뻐해주셨어요. 꼭 다시 어머니와 한국에 가고 싶어요.
6975 가주나리 2613 2018-10-31
어제 오랜만에 도쿄에서 회의가 있었어요. 버스로 갔는데, 가는 길도 오는 길도 옆 자리가 비어있어서 몸이 편했어요. 그래도 역시 피곤했다... 오늘은 오전중 사무실에서 일하고 오후는 교실에서 수업을 할 거예요. 열심히 하고 싶어요.
6974 가주나리 2859 2018-10-30
지하철 명동역에서 나오면 바로 눈앞에 있는 "카페 베네". 제가 마음에 드는 카페입니다.
6973 가주나리 2653 2018-10-29
지지난주 명동의 단골집 "얘지 분식"에서 먹은 김치찌개입니다. 맛있고 반찬도 너무 많고 만족했어요. 그런데, 5년정도 전에 처음으로 갔을 때는 저 이외 다 당지의 손님이었는데 이번엔 저도 포함해 모두 일본에서 온 손님이어서 좀 놀랐어요.
6972 가주나리 2642 2018-10-28
날씨가 좋습니다. 오늘은 아침에 청소를 할 겁니다. 그후 드라마를 보고 느긋하게 지내고 싶습니다. 내일부터 시작할 일주일을 위한 충전처럼.
6971 가주나리 2561 2018-10-27
어제 나가노시에서 회의와 연수회가 있었어요. 연수회에서는 강사의 이야기가 대단하고 참가자들에서도 활발하게 질문이 나고 좋은 의견교환이 됐어요. 그후 술집에서 회식도 하고 오랜만에 친구나 후배와 많이 이야기해서 즐거운 밤이었어요.
6970 가주나리 2797 2018-10-26
어제는 사무실에 손님이 오셨어요. 그후 교실에 가서 수업도 했어요. 바쁘고 충실한 하루였어요. 오늘은 회의와 연수회를 위해 나가노시에 갑니다. 밤에는 회식도 있어서 머물고, 내일 아침 열차로 돌아올 예정. 요즘 저는 가난하니까 이번엔 호텔이 아니고 게스트 하우스에 머물 겁니다. 좀 기대가 돼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