ネタザ
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709
昨日:
1,112
すべて:
1,746,389
にほんブログ村 外国語ブログ 韓国語へ
  • 가장 힘든 것
  • 閲覧数: 1397, 2018-08-07 05:44:16(2018-08-06)
  • 사무실을 이전할 준비작업을 하고 있어요.


    뭣 보다 물건이 많아서 힘들어요.


    사용하지 않은 것도 많이 있으니까 이 기회에 처분하는 게 좋는데...


    뭘 버리고 뭘 가져 갈까...


    그게 가장 고민하는 것이에요...

コメント 2

  • 선생님

    2018.08.06 19:05

    그러시군요.

    신중히 생각하셔서 정리하세요!^^
  • 가주나리

    2018.08.07 05:44

    네, 그렇게 할게요.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コメント
7079 가주나리 171 2019-02-19
어제는 시모쓰와(下諏訪), 치노(茅野), 하라무라(原村)의 약바(시청)에 갔다왔어요. 특히 하라무라는 너무 오랜만이어서 그리웠어요. 오늘은 오후 손님이 오실 거예요. 그래서 오전중 확정 신고 준비를 시작하려고 해요. 마감 날까지 아직 한 달 정도 있으니까 지금부터 시작하면 충분히 해낼 수 있을 거예요.
7078 가주나리 204 2019-02-18
어제는 감기가 나아서 어머니를 불러서 점심을 같이 먹었어요. 파미리 레스토랑에 갔는데 사람이 많이 있고 혼잡해 있었어요. 저는 카레를 어머니 는 햄버거 정식을 주문했는데, 어머니가 전부 먹을 수가 없어서 대신 제가 전부 먹었어요. 덕분에 배부르게 됐어요. 오늘부터 다시 열심히 일하고 싶어요.
7077 가주나리 139 2019-02-17
어제는 빨래를해서 청소를 했어요. 깨끗하게 청소해서 상쾌해요. 오늘은 어제 남은 사무실의 현관을 청소하려고 해요. 그리고 오후부터 느긋하게 지내고 싶어요.
7076 가주나리 198 2019-02-16
지난 일요일에 발증한 독감이 겨우 나았어요. 딱 일주일 걸렸어요. 독감에 걸린 건 어릴 때 이래였어요. 병이 이렇게 무서운 것인지 혼자서 느꼈어요. 하고 싶은 일이나 하고 싶은 공부를 길게 하기위해서라도 지금까지 이상에 건강관리에 조심하면서 살아가고 싶어요.
7075 가주나리 233 2019-02-15
어제는 고등학교에서 법률교실을 해왔어요. 많은 고등학생들의 앞에서 이야기를 했는데, 이번엔 제가 만든 게 아니지만 좋은 자료(교재) 덕분에 잘 할 수가 있었어요. 게다가 3사의 신문사가 취재로 왔어요. 신문기자들이 열심히 취재하고 있었으니까, 오늘 신문에 나올지도 몰라요.
7074 가주나리 317 2019-02-12
그저께 갑자기 열이 나서 몸이 아파서 이 이틀간 아무것도 할 수가 없었어요. 약국으로 약을 사서 먹었으니까 지금은 일시적으로 열이 떨어졌는데, 나아진 것이 아니니까 오늘 병원에 다녀올 거예요. 오늘 만날 약속을 한 손님에는 미안하지만 다음주로 연기 해주셨어요. 이렇게 몸이 아픈 건 오랜만이예요. 주의하고 있었는데...억울해요.
7073 가주나리 367 2019-02-10
어제는 마쓰모토에서 연수회를 참석했어요. 그리고 처음으로 이온몰에서 점심을 먹었어요. 저는 "돼지 덮밥"을 먹었는데 매워서 맛있었어요 ! 오늘은 슈퍼에 식품을 사러 가거나 공부하거나 할 거예요.
7072 가주나리 380 2019-02-09
어제는 법무국에 갔다왔어요. 오늘은 연수회를 위해 마쓰모토에 가야 하는데, 눈이 걱정돼요...
7071 가주나리 527 2019-02-08
어제는 사무실에서 일하고 한국어 수업도 했어요. 오늘은 법무국으로 가야겠어요. 만들어야 되는 서류도 조금씩 진행시켜야 합니다. 내일은 마쓰모토에서 연수회가 있어요.
7070 가주나리 346 2019-02-07
어제는 나가노시에서 회가 끝난 후 빨리 오카야에 돌아와서 한국말 수업을 했어요. 너무 바빴지만 다행히 시간 대로 할 수가 있었어요. 오늘은 오전중 사무실에서 일하고 오후 손님이 오실 예정이에요. 그후 사무실에서 한국어 수업을 할 거예요. 오늘도 바빠요. 그래도 행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