ネタザ
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1,315
昨日:
1,071
すべて:
1,661,734
にほんブログ村 外国語ブログ 韓国語へ
  • 순조로운 시작 順調な滑り出し
  • 閲覧数: 880, 2018-07-10 06:09:43(2018-07-09)
  • 今朝はいつもよりさらに早く起きてしまいました。

    今日は午前中来客があり、午後から教室に出勤します。

    ありがたいことに、今日もレッスンの予約が入っています。

    まだまだ数は少ないものの、予約がほぼ毎日入るようになってきました。

    今週もがんばります。


    이 아침은 평소보다 더 일찍 깨어나 버렸어요.

    오늘은 오전에 손님이 오시고 오후부터 한국말 교실에 출근해요.

    고마운 것으로 오늘도 수업의 예약이 들어있어요.

    아직 수는 적지만 거의 매일 예약이 들어오게 됐어요.

    이번주도 힘내요.

コメント 3

  • 누마

    2018.07.09 08:50

    정말 대단하시네요!
  • 선생님

    2018.07.09 22:37

    와~!! 축하드려요!!

    점점 번창하시길 기원합니다!!^^
  • 가주나리

    2018.07.10 06:09

    감사합니다.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コメント
6983 가주나리 229 2018-11-08
어제는 낮에 사무실에서 일하고 저녁에 교실에서 한국어 수업을 했어요. 오늘은 오전중 사무실에서 일하고 오후 교실에 가서 한국어 수업, 그리고 중국어 수업도 할 거예요. 열심히 하겠습니다.
6982 가주나리 308 2018-11-07
어제는 나가노시에서 회의가 있어서 밤 늦게 돌아왔어요. 좀 피곤했어요. 오늘은 낮에 사무실에서 일할 거예요. 손님이 오실 겁니다. 그리고 저녁엔 수업을 위해 교실에 갈 거예요.
6981 가주나리 267 2018-11-06
어제는 오전중 사무실에서 일하고 오후 교실에서 수업을 했어요. 오늘은 오전중 일하고 오후는 회의를 위해 나가노시에 갈 거예요. 근데...또 비가 와요. 제가 나가노시에 가는 때는 왜 이렇게 비가 오는가...
6980 가주나리 241 2018-11-05
어제는 청소를 하거나 공부하거나 드라마를 보거나 했어요. 밤에는 산책도 했어요.(이번은 30분 !) 오늘은 오전중 사무실에서 일하고 오후는 교실에서 수업을 할 거예요. 오늘부터 다시 일주일 열심히 살고 싶어요.
6979 가주나리 298 2018-11-04
한국의 호텔에서 무료로 주신 "컵 짜장면". 선물로서 갖고 돌아왔어요. 저는 지금까지 짜장면을 먹은 적이 없어서 너무 기대하고 있었어요. 그런데, 만드는 방법을 잘못했어요. 뜨거운 물을 버린 후 부어야 하는 액체 소스을 뜨거운 물을 버리지 않은 채 넣어버렸어요... 아까워서 어쩔수 없어서 고추장을 넣어서 먹었으니까 나쁘지 않았어요.
6978 가주나리 322 2018-11-03
어젯밤 선배님과 근처의 한국 술집에 갔어요. 그 가게는 저는 두 번째, 선배님은 처음이었어요. 닭 통구이와 김치チジミ를 먹었어요. 너무 맛있었어요.
6977 가주나리 285 2018-11-02
어제 처음으로 한국말 교실에 난방 기구(ハロゲンヒーター)를 가져가고 사용했어요. 건물 전체의 난방이 있는 것 같은데, 제가 보기에는 학생분이 발밑이 춥게 보였으니까 필요하다고 생각했어요. ハロゲンヒーター는 등유가 아니고 전기만을 사용해요. 전기세가 많이 걸리는 것이니까 요즘은 사무실에서는 사용하지 않았어요. 하지만 교실에서는 어느정도의 전기료는 제가 아니라 건물쪽이 부담해주실 거예요. 이 정도는 아무 문제가 없죠.
6976 가주나리 251 2018-11-01
명동에서 산 손거울. 어머니를 위한 선물이에요. 이런 것밖에 생각이 들지 않아서 미안한데 기뻐해주셨어요. 꼭 다시 어머니와 한국에 가고 싶어요.
6975 가주나리 309 2018-10-31
어제 오랜만에 도쿄에서 회의가 있었어요. 버스로 갔는데, 가는 길도 오는 길도 옆 자리가 비어있어서 몸이 편했어요. 그래도 역시 피곤했다... 오늘은 오전중 사무실에서 일하고 오후는 교실에서 수업을 할 거예요. 열심히 하고 싶어요.
6974 가주나리 264 2018-10-30
지하철 명동역에서 나오면 바로 눈앞에 있는 "카페 베네". 제가 마음에 드는 카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