ネタザ
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356
昨日:
609
すべて:
1,823,904
にほんブログ村 外国語ブログ 韓国語へ
  • 감사합니다!
  • 閲覧数: 1976, 2017-09-13 23:35:07(2017-09-12)
  • 일기장에 날을 쓴 때는 한국어와 영어를 사용해요.

    조금이라도 영어에 익숙해야 겠어요.

    아침에 벼락이 많이 울리고 있어요.

    지금은 밖엔 엄정 비가내리고 있어요.

    일찍 산책을 갔다와서 다행이다.

    Thunder is ringing from mourning 

     There is heavy rain outside now.

    영어로 생각하면 꼭 졸려요, 정말....왜죠?!


    선생님! 동영상 주소를 가르쳐주시고 감사합니다!

    강남, 인사동!! 이건 아주 좋아요.

    마치 스스로 걸어 가고 있는 느낌이 되요.

    이런 동영상을 보고 어디에 가고 싶은지 상상해요.

コメント 3

  • 가주나리

    2017.09.12 06:29

    실은 저도 매일 아침 적어도 날짜와 요일,
    그리고 날씨등을 공부중의 언어로 쓰고 있거든요.
  • 회색

    2017.09.13 05:31

    이 정도의 문자도 많이 생각해서 만들어요.

    그러니까 안된잖아요.

    생각하지 말고 그냥 나오면 좋겠어요.

    우리 회사 고객의 한 사람이 거래요.

    얘기하면 여기저기 외국어가 나와요.

    그 사람은 많은 외국어를 자연스럽게 말해요.

    그래도 얘기를 시작하면 길게 되니까 좀 내 스타일이 아니에요...^^

  • 선생님

    2017.09.13 23:35

    그 동영상이 맞다니까 저도 기뻐요!!^^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コメント
214 토끼양 6308 2012-11-24
오늘은 비가 내려요.[:雨:] 매일은 어렵습니다.[:あうっ:]
213 キーコ 3932 2012-11-24
안녕하세요[:初心者:] 진실로한국말는 어렵다요[:汗:]  
212 미래 3099 2012-11-24
어늘은 나가집 에서 식사 했어요[:ラーメン:] 전말 재미있었어요[:ダッシュ:] 배 불어요[:ぶた:]
211 케이코 2933 2012-11-24
십일월도 오늘로 끝이네요. 올해도 순식간이네요[:汗:]
210 うみんちゅまま 8466 2012-11-24
11월27일 디소로 생일 촉하해요 오늘은 이병헌 씨 한국 돌아갔습니다.[:パー:]
209 케이코 4483 2012-11-24
신용 카드의 명세가 왔다. 무섭다...[:ぎょーん:]
208 떡볶이 9769 2012-11-24
아내 : 「まさか」는 "설마"지요. 나 : 몰라...[:しょぼん:] 아내 : 나 안다. 드라마로 배웠어. 나 : 「妻に負けちゃうなんて」라고 일기에 쓸 거야. 아내 : 「~なんて」는 한국어로 뭐? 나 : 몰라...[:はうー:] 아내 : 어떻게 된 거야. 어젯밤 NHK TV 한국어 강습으로 "~다뇨.(다니요.)"를 설명했는데 잊어버렸느냐? 여보 괜찮아? 나 : ...제발 앞으로도 여러가지로 가르쳐 주십시오. 잘 부탁드립니다. 설마 내 아내에게 지다니...[:しくしく:]
207 케이코 4842 2012-11-24
어제,스키마스잇치의 라이브에 갔습니다. 오하시군은 턱이 없어도 살찌고 있어도 역시 귀엽다. 저의 남자의 취미는 일관하고 있는데도, 그만은 특별합니다. 그럼에도 결혼했다니 슬프다[:しくしく:]
206 미래 6923 2012-11-24
[:星:]23일[:星:] 한국사람 진구가 왔어요. 彼は牧師を目指していて 非常に優しい。。。 한국말도 教えてくれる。。 チョンマル チェミイッソッソヨ!!
205 케이코 5368 2012-11-24
오늘은 스키마스잇치의 라이브에 갑니다. 오사카성 홀은 넓으므로 좋아하지 않는다. 산적의 일을 처리하지 않으면[:汗:]