ネタザ
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723
昨日:
1,006
すべて:
1,154,253
にほんブログ村 外国語ブログ 韓国語へ
  • 후쿠오카 영업소 친구
  • 閲覧数: 329, 2017-05-18 05:29:45(2017-05-17)
  • '주말에 부산에 갔다 올게요.'

    후쿠오카 영업소 친구는 자주 그렇게 해서 한국에 놀러 갔어요.

    마침 옆동네에 가는 처럼 말해요.

    밤에는 동경에 있는 후배가 오랫동안 근무하던 회사를 그만두고 집에 가까이에 있는 공장에서 야근을 한다고 연락이 왔어요.

    왜 지금 야근이냐?돈 때문에? 

    그 사람은 고향의 북해도의 이사한 준비를 시작한 것 같아요.

    사람은 나이 먹으면 고향에서 넉넉하게 살고 싶은 것 같아서....

    우리 막내 후배인데 이제 그렇게 됐네요.^^

コメント 2

  • 선생님

    2017.05.17 22:47

    진짜 그렇네요.

    회색 씨도 시간이 되면 한국에 놀러 오면 좋을텐데...ㅠ.ㅠ
  • 회색

    2017.05.18 05:29

    정말이에요.

    직행 편이 있는데 언젠가 꼭 가요!

    선생님하고꼭 만나고 싶어요.

    그 때까지 서로 건강하게 살자~~~.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コメント
6106 가주나리 92 2017-06-04
어제는 오전에 사무실에 있는 많은 오래된 자료들을 정리했습니다. 양이 너무 많아서 힘들었습니다. 앞으로는 이렇게 쌓이지 말도록 그 때마다 조금씩 정리하는게 좋다고 느꼈습니다. 오늘은 오전에 한국어 수업을 받을 겁니다. 오후는 드라마를 보면서 누긋하게 보낼 겁니다.
6105 회색 107 2017-06-04
어제는 아픈 데가 없어서 약도 안 먹었는데 마켓에 가서 설탕,먹는 기름, 간장, 스파게티 등 샀어요. 너무 무거워서 또 다리가 아파졌어요. 지금 약을 먹는데 아직 아프다. 일단 아프지만 당분간 아프니까 조심해야 되겠는데 간과했어요. 오늘은 날씨 참 좋지만 집에서 조용히 보낼거다. 앞으로 쉬엄 쉬엄 행동해야겠어요.
6104 구름^ㅁ^ 91 2017-06-03
오전은 세탁했어요. 오후는 도서관에 가서 책을 빌렸어요. 그리고 카페에 가서 커피를 마시면서 책을 읽었어요. 저녁은 치과에서 정기 검진을 했어요. 내일은 비투비 창섭 씨의 솔로 데뷔 쇼케이스에 갈게요.
6103 회색 120 2017-06-03
기온 18℃, 맑은 아침이에요. 이번 주말은 날씨가 너무 좋은 것 같아요. 장문을 다 열어 청소할 거예요. 오후에는 29℃까지 되니까 오전에 끝나야겠어요. 그리고 강아지를 샴푸를 해야겠다. 어제 친구하고 얘기했는데 좋아하는 한국드라마를 보고 한국어가 말할 수 있게 되면 좋다구요. 사실은 저의 이상의 공부법도 마잔가지다. 하지만 어떤 드라마가 맞는지 아직 모르겠어요. 평범한 일상, 그리고 아침부터 자기 전까지 게다가 좋아하는 배우들이 연기한 짧은 드라마....^^
6102 가주나리 87 2017-06-03
오늘은 사무실의 청소를 하려고 합니다. 요즘 회의나 연수회의 자료가 많이 쌓이고 있습니다. 과거의 회의 자료는 앞으로 사용할 기회가 없으니까 과감하게 버리는 것도 필요합니다. 오늘은 그런 작업을 하고 싶습니다.
6101 구름^ㅁ^ 82 2017-06-02
오늘 저녁은 비빔밥, 미역국을 먹었어요. 단어를 공부한 후에 음악을 들었어요. 브라운아이드소울의 "My Everything", 윤종신의 "지친 하루"를 들었어요. 제가 좋아하는 노래예요^^
6100 가주나리 125 2017-06-02
어제 심야 갑자기 강열한 번개와 비가 와서 놀랐습니다. 심야의 번개는 드물합니다. 지금은 조용한 아침인데요. 아무든 이상한 날씨입니다. 오늘은 오실 예정이었던 손님이 오실 수가 없어졌습니다. 그래서 저는 하루 사무실에서 서류를 만드고 공부도 하려고 합니다.
6099 회색 128 2017-06-02
오늘은 흐림 아침, 게다가 습도가 높아요. 시원하게 지내다가 드디어 우리 지방 가까이에 장마가 올 것 같아요. 아침 산책을 갔다왔어요. 너무 무더워서 옷을 다 갈아입었어요. 하지만 다음주는 비가 올 것 같은데 그 때까지는 맑은 날씨래요. 아~, 누군가가 덥지 않은 비옷을 개발하면 좋겠는데.... 스쿠터 타는 우리에게 힘든 계절이 오네요.^^
6098 구름^ㅁ^ 118 2017-06-01
아침에 비가 오니까 선선해요. 오늘도 일이 끝나면 공부할 거예요.
6097 회색 129 2017-06-01
오늘은 성립 기념일이라 휴일인데요 올해를 좀 회상해 볼까요. 그리고 일단 하루가 되고 싶어요. 올해도 설날부터 일기는 매일 쓰고 있어요.그 건 오랫동안 계속하고 있어요. 하지만 영어공부를 2개워정도로 포기했어요. 2월 8일,9일의 일기를 보고 그 마음을 잃어버리면 안된다고 번성했어요. 수첩에 썼어요. '本来無一物 無一物中無尽蔵' 원래 사람은 아무것도 못 가지고 태어나지만 그 가능성은 한계가 없다. 그런 뜻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