ネタザ
ナショナル・スポンサー
今日:
345
昨日:
1,001
すべて:
1,124,232
にほんブログ村 外国語ブログ 韓国語へ
  • 진통제
  • 閲覧数: 182, 2017-05-13 13:09:40(2017-05-12)
  • 오랫동안 같은 진통제를 처방을 해 주시고 매일 먹고 있어요.

    요새 효과가 떨어진 것 같아서 오늘은 병원에 가서 새로운 약을 처방을 해 주시고 부탁해 보아요.

    아픔을 있으면 생활에 영향이 커요.

    걷는 곳도 자는 곳도 식사나 책을 읽은 곳도 다요.

    강아지하고 산책 가는 시간은 20분 이상였지만  지금은 10분이라도 힘들어요.

    원래 산책 가는 게 안 좋아하는 우리 강아지인데 좀 미안해서 그래요.

コメント 5

  • 가주나리

    2017.05.12 06:57

    저도 가끔 머리가 아파서 약을 먹어요.
    이전에 약제사님이 말씀하셨은 것은 아프면 참지 말고 일찍 약을 먹는게 좋다 라는 것입니다.
    하지만 약을 너무 항상 먹는 것은 좋지 않다는 이야기도 들은 적이 있어요.
    어려운 문제이네요...
  • 선생님

    2017.05.12 23:03

    오랫동안 진통제를 드셔왔군요...ㅠ.ㅠ

    그러게요...가주나리 씨 말대로 어려운 문제네요...
  • 회색

    2017.05.13 06:05

    선생님! 스승날이 오면 꼭 삼성동에 가 보세요.^^

    이미 도착할지도 모르겠어요.

  • 선생님

    2017.05.13 13:09

    네, 가 볼게요.^^

  • 회색

    2017.05.13 06:03

    두분이 말씀하신 건 맞아요.
    참아 살아는 건 좀 마음에 편하하지 않고 맨날 먹으면 몸에 안 좋아요.
    그래서 의사선생님에서 받거든요.
    수술하기 싫어서 그래요.(ㅠ.ㅠ)
番号 タイトル ニックネーム 閲覧  登録日  コメント
6060 가주나리 196 2017-05-13
비가 많이 내리고 있습니다. 그저께와 어제 집중해서 서류를 만들었으니까 많이 진척했습니다. 오늘도 오전중만 열심히 일하고 오후부터 편하게 지내고 싶습니다.
6059 회색 135 2017-05-13
4개월만에 엑스레이를 찍었어요. 더 나쁘게 됐대요. 진통제를 더 강한 약에서 해줬어요. 어제는 그 약 때문인지 "아~, 다리야." " 아야!"라고 말하지 않고 보냈어요. 약은 정말 신기해요. 어떻게 그 아픔이 떨어졌는지.... 아픔이 없는 생활은 행복하다!
6058 구름^ㅁ^ 171 2017-05-12
「12の贈り物」 "12가지 선물"이라는 책이 있어요. 그 책은 너무 내용이 좋기 때문에 조금 소개할게요. 11번째 선물은 "사랑" 누군가에게 애정을 줄 때 당신 자신이 사랑에 감싸안아지겠죠. 12번째 선물은 "성실" 변화에 현혹되지 말고 당신의 믿는 것을 끝까지 해내세요. 이 부분이 제일 좋아해요.
6057 가주나리 231 2017-05-12
어제는 하루종일 사무실에서 서류를 만들었습니다. 덕분에 많이 진척됐습니다. 오늘도 계속 어제 처럼 하겠습니다. 오늘은 예상 최고 기온이 27도입니다...
회색 182 2017-05-12
오랫동안 같은 진통제를 처방을 해 주시고 매일 먹고 있어요. 요새 효과가 떨어진 것 같아서 오늘은 병원에 가서 새로운 약을 처방을 해 주시고 부탁해 보아요. 아픔을 있으면 생활에 영향이 커요. 걷는 곳도 자는 곳도 식사나 책을 읽은 곳도 다요. 강아지하고 산책 가는 시간은 20분 이상였지만 지금은 10분이라도 힘들어요. 원래 산책 가는 게 안 좋아하는 우리 강아지인데 좀 미안해서 그래요.
6055
안개 +1
가주나리 175 2017-05-11
오늘 아침은 안개가 나와 있었습니다. 오늘은 손님이 오실 예정이 없으니까 집중해서 서류를 만드려고 합니다. 다음주는 이것 저것 행사로 바쁘니까 오늘과 내일 이틀간에서 할 수 있는 곳 까지 마무리하고 싶습니다.
6054 회색 179 2017-05-11
이 나이가 되면 언제까지 일할까? 아니 일하지 않으면 못 먹었어요. 친구하고 그런 얘기해요. 복권이 판매할 때마다 " 살까? 사지 않으면 당첨되지 않잖아요~. 그래도 누가 장점되는데...." 평생의 한 번 복권에 큰 강점되고 싶어요.^^
6053 가주나리 169 2017-05-10
어제는 도쿄에서 법 테라스,변호사회,사법서사회의 삼자 회의에 참석했습니다. 법 테라스의 정보제공 업무에 대한 보고를 들었습니다. 그 안에서 제가 관심을 가진 것이 "다언어 정보제공 서비스"의 보고였습니다. 법 테라스에서는 영어, 중국어, 한국어, 스페인어, 포르투갈어 등의 전화 문의를 받고 있습니다. 작년도는 모두 언어의 문의가 전 년도 보다 늘었습니다. 가장 많은 게 영어, 다음은 포르투갈어, 그 다음이 중국어입니다. 한국어는 왠지 적습니다. 문의의 내용의 보고는 없었지만 여행자에서의 문의도 있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이런 법테라스의 활동이 변호사나 사법서사등과 협력해서 더 활발화 할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6052 회색 185 2017-05-10
대통령 선거가 끝났어요. 문재인 씨가 새로운 대통령이 됐네요. 사람은 좋은 사람 것 같은데 일본에서는 좀 냉엄한 태도인 것 같아요. 앞으로 어떻게 되는지 궁금해요. 역사적인 문제는 좀 어려워요. 하지만 사람끼리 앞으로도 잘 부탁합니다!
6051
귀국 +3
누마 199 2017-05-09
열흘동안 일본에 가서 어제 한국에 돌아왔어요. 어제는 어버이날이라고 해서 부모에 감사의 마음을 전해주는 날 때문에 꽃다발을 가지고 다니는 학생들을 여기저기로 봤어요. 마지막으로 母の日에 꽃다발을 보낸 적이 언제였던가.그러고 보니 다음주는 일본母の日가 있네요.